FRANCOIS CHAMPSAUR

    입력 : 2014.03.13 06:00

    프랑수와 샹소르
    François Champsaur(프랑수와 샹소르)는 프랑스 인테리어디자이너로서 마르세유에서 태어났지만 1980년대부터 파리에서 활동해오고 있다. 그의 작품은 그의 지중해식 뿌리로부터 많은 영향을 받았다. 그는 파리미술학교(Ecole desbeaux-arts)와 국립장식미술학교(Ecole nationale des arts décoratifs)에서 배우고 훈련받았으며 1996년에 자신의 인테리어디자인 회사를 차렸다.

    인테리어 소품, 가구

    로안에 있는 Maison Troisgros와 파리에 있는 Café de l’Alma 등 초창기 프로젝트에서부터 그는 건축적인 각도로부터 섬세한 디테일까지 각각의 모든 양상을 고려하여 어떤 공간이든 변형시켜내는 능력을 발휘해왔다. 그는 빛과 볼륨을 가지고 현명하게 공간을 다시 만들어냈고 우아하고도 현대적인 가구와 패브릭을 이용하여 보완하였다.

    프랑수아의 특징 중 하나는 인테리어디자인과 구조디자인, 유사한 두 영역의 활동을 동시에 전개한다는 것이다. 그는 그만의 독특한 비전을 가지고 럭셔리 호텔(파리의 Metropolitan호텔과 밀라노에서 최근 작업한 호텔), 레스토랑(로안의 Troisgros와 파리의 Café de l’Alma), 그리고 주택을 개조하였고, 많은 개인 프로젝트들도 디자인했는데 그 중 몇 개의 클라이언트는 현대미술 수집가들이었다.

    2009년 5월에 개관한 Metropolitan호텔을 위한 그의 작업은 세련미와 편안함을 결합시키기 위한 그의 재능을 보여주는 아주 좋은 예이다. 2011년 프랑수아는 파리 8번가에 있는 객실 24개를 보유한 독특한 호텔의 개조를 완성하였고, 도빌에 있는 한 살배기 말의 경매관 개장을 계약하였다.

    가구, 깔끔한 선, 리듬, 그리고 조화에 대한 그의 관심은 그로 하여금 First Time, Treca Interiors, Pouenat Ferronnier, HC28 등, 프랑스는 물론 세계 많은 인테리어디자인 회사들과 협력하게 하는 요인이 되었고, D. Porthault, Toulemonde Bochart와 같은 권위 있는 프랑스의 럭셔리 브랜드를 위해 린넨과 카펫 컬렉션 작업을 하게 했다.

    그의 창작품들은 역사와 각 공간의 특수성을 반영하고 있다. 프랑수아는 베이징에 거점을 두고있는 HC28을 위해서 옻칠 마감, 주각(周角), 기하학적 형태, 꼬임 등을 특징으로 하는 중국 전통 가구에서 영감을 받은 새로운 제품들을 만들어냈다. 또한 브랜드의 예술적 방향에 대한 책임감을 가지고 감각적이고 시적인 디자인을 연출할 수 있었고 이로써 2008년 이래 동아시아 전 지역에 22개의 매장을 개장하게 되었다. Pouenat Edition을 위해서는 금속을 이용하여 기하학적 디자인으로 작업했다. 그의 가구와 조명은 세련되고 정밀한 효과를 내기 위해서 겹치거나 흐르거나 들쭉날쭉한 선, 옻칠, 브러시드메탈 등을 두루두루 사용하였다.

    1 · 2 · 3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