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시장, 대형마트, SSM… 캠핑용 식재료 가장 저렴한 곳은?

  • 디지틀조선일보 서미영

    입력 : 2017.07.21 10:53

    사진출처=픽사베이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캠핑장를 찾아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이 많다. 한국소비자원이 전국의 대형마트, 전통시장, SSM(Super Supermarket), 백화점 등을 대상으로 캠핑용 식재료를 조사한 결과, 채소류·정육은 전통시장이 가장 저렴한 것으로 집계됐다. 다음으로는 대형마트, SSM, 백화점 순으로 저렴했다.
    이미지출처=한국소비자원

    채소류·정육은 전통시장, 가공식품은 대형마트가 저렴

    전통시장은 특히 풋고추·깻잎·돼지고기 등이 저렴했다. 풋고추의 경우 전통시장과 백화점 간에 64.1%의 가격 차를 보였으며, 깻잎(56.9%), 돼지고기(삼겹살, 39.4%)도 상당한 가격 차가 있었다.

    반면, 쌈장·소금·고추장 등 가공식품은 대부분 대형마트가 가장 저렴했고 다음으로 백화점, 전통시장, SSM 순으로 저렴했다. 특히 쌈장의 경우 대형마트와 SSM 간에 최고 49.8%의 가격 차를 보였으며, 소금과 고추장은 전통시장 대비 각각 최고 36.1%, 28.6%까지 가격 차가 있었다.

    음료·주류는 대형마트가 가장 저렴했고, 백화점, SSM, 전통시장 순으로 나타났다. 유통업태 간에 캔커피는 최고 45.1%, 생수 28.8%, 소주 11.6%의 가격차를 보였다.

    이미지출처=한국소비자원
    이미지출처=한국소비자원

    4인 가족 구입 비용은 전통시장이 백화점보다 31.7% 저렴

    4인 가족을 기준으로 캠핑용 식재료 구입 비용은 전통시장이 127,919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이어 대형마트 129,097원, SSM 141,253원, 백화점 187,270원 순으로, 전통시장이 백화점보다 31.7%, SSM보다 9.4%, 대형마트보다는 0.9% 저렴한 것으로 분석됐다.

    동일한 제품이라도 유통업태에 따라 가격 차이가 있으므로 참가격 사이트에서 판매가격, 할인정보 등을 비교한 후에 구입하는 것이 좋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