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이 많아 행복해요" 오비맥주, 서울 독산동에 다섯 번째 '행복도서관' 열어

    입력 : 2017.12.04 15:06

    오비맥주(대표 김도훈)는 11월 30일 서울 금천구 독산동에 지역 아동들의 방과 후 학습공간인 '해피 라이브러리(행복도서관)'를 열었다.

    독산동 '성원미디어스쿨 지역아동센터'에 들어서는 이번 행복도서관은 오비맥주가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아이들의 학습환경 개선을 위해 벌이고 있는 '해피 라이브러리' 사업의 다섯 번째 시설이다. 앞서 오비맥주는 독산동 행복도서관 완공을 앞두고 30일 김도훈 사장 등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도서정리와 서가 배열 등 시설 새 단장을 위한 봉사 활동을 펼쳤다.

    또 노후한 센터의 학습공간과 실내 인테리어를 리모델링하고 교육 기자재를 최신 시설로 교체했다. 도서기부 업무협약(MOU)을 맺은 대교는 초등학생 권장도서 400권을 기증했으며 아이스크림 에듀는 영어도서 500권 및 학습용 태블릿 PC 10개를 지원했다.

    독산4동에 거주하고 있는 전영하 학생은 '시설도 깨끗해지고, 책도 많아져서 공부를 잘할 수 있을 것 같다'며 큰 만족감을 나타냈고, 오비맥주 관계자는 '새롭게 바뀐 해피 라이브러리를 보고 만족해하는 아이들의 얼굴을 보니 뜻깊은 선물을 준 것 같아 매우 기쁘다'며 '지역 사회의 많은 아이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공부할 수 있도록 해피 라이브러리를 포함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11월 30일 서울시 금천구 독산동 성원미디어스쿨 지역아동센터에서 해피 라이브러리의 완공을 앞두고 봉사 활동에 참여한 오비맥주 임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016년 첫선을 보인 '해피 라이브러리'는 오비맥주가 돌봄이 필요한 지역 아동들의 방과 후 학습환경 개선을 위해 낙후된 지역아동센터를 최신 시설로 단장해주고 각종 교육 자재와 도서 등을 무상 제공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